✟ 반동연 활동 | 성명서/논평/제안
[반동연 성명] 음란퀴어축제 참가 각국 대사관을 규탄하며 대표상품 불매운동 천명한다!
2018-07-16 06:42:45 | 반동연 | 0 | 조회 1137 | 덧글 0
[반동연 성명]

❎음란퀴어축제 참가 각국 대사관을 규탄하며 대표상품 불매운동 천명한다!❎


로마에 가면 로마의 법을 따르라.(When in Rome, do as the Romans do.)

너무나 상식적인 말로 그 지역의 풍습과 문화를 중시하라는 뜻이다. 그러나 로마에 가서 로마법을 따르기는커녕, 대한민국 주재 14개 외국대사관은 한국국민들을 무시했다. 그 중 13개 대사관은 올해 또다시 오만방자하게 처신해 동성애를 반대하는 대다수 한국인들의 정서를 무시하고 상처를 줬다. 이는 주한대사관 직원들이 한국 내 여론을 무시하고 자국의 문화를 강요하려는 문화제국주의적 발상을 했기 때문으로 판단된다. 이는 매우 분별력 떨어지는 처신이며, 그들 의도에 어긋난 역풍을 초래할 뿐이다.

한국 내에서 심한 논쟁거리이고 대다수 한국인들이 거부하고 있는 동성애 조장 음란 퀴어축제에 대해 계속 일방적 공개지지를 표명한 건 매우 심각한 사안이다. 지금까지 아무런 불이익이 없었던 탓에 연례행사로 부스를 설치했는데, 이젠 그 대가를 치르도록 해야 할 시점이다. 우리는 퀴어축제 참가국들에게 반드시 불이익이 돌아가도록 만들 것이며, 다시는 이런 오만스런 행동 못하도록 조치할 것이다.

이는 대한민국을 동성애 쓰나미로부터 지켜내고 건강한 사회를 유지하기 위한 자구책이며 몸부림이다. 동성애를 반대하며 차별금지법 제정을 심각히 우려하는 대한민국 국민 모두 애국하는 마음으로 각국의 대표 수입상품에 대한 불매운동에 동참해주기 바란다. 한국에서 돈 벌면서 한국민을 무시한 행동은 결코 간과하거나 용납할 수 없는 일이다.

우리는 음란 퀴어축제에 참가한 각국 대사관의 어리석은 행동을 규탄하며 항의전화를 촉구함은 물론, 오늘부로 각국의 대표상품을 제보를 통해 선정 온라인 및 오프라인 불매운동에 돌입함을 천명한다. 가장 타격이 심할 상품을 선정해 뼈아픈 대가 치르도록 할 것이다.

대한민국은 동성애 쓰나미를 반드시 막아낼 것이며, 이를 방해하는 그 어떤 세력도 대한민국의 적으로 규정 좌시치 않을 것이다. 그리고 반드시 응분의 대가 치르도록 할 것이다.


2018년 7월 16일
반동성애기독시민연대
 

□음란 퀴어축제 참가국 불매할 상품은?□
 
1. 미국 02-397-4114 :
2. 영국 02-3210-5500 :
3. 프랑스 02-3149-4300 :
4. 독일 02-748-4114 :
5. 캐나다 02-3783-6000 :
6. 네덜란드 02-311-8600 :
7. 호주 02-2003-0100 :
8. 뉴질랜드 02-3701-7700 :
9. 노르웨이 02-727-7100 :
10. 스웨덴 02-3703-3700 :
11. 덴마크 02-795-4187 :
12. 핀란드 02-732-6737 :
13. 유럽연합대표부 02-735-1101 :
14. 아일랜드(2017년 참석) 02-721-7200 :
 


201807160859450001.gif
덧글목록 0개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십시오
답글쓰기
작성자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숫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