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보실&네트워크 | 반동연자료실
평안하다, 안전하다 할 그 때에 임산부에게처럼 멸망이 갑자기 이르지만, 빛/낮의 아들들에겐 그날이 도둑같이 임하지 않습니다. 그러기에 날마다 깨어 기도해야 합니다. 낮에 속해야 하고, 정신 차려 믿음과 사랑의 호심경과 구원의 소망의 투구를 쓰고, 피차 덕을 세워야겠습니다. ■살전 5:1-11■
2017-09-28 05:08:13 | 반동연 | 0 | 조회 566 | 덧글 0
◇평안하다, 안전하다 할 그 때에 임산부에게처럼 멸망이 갑자기 이르지만, 빛/낮의 아들들에겐 그날이 도둑같이 임하지 않습니다.

그러기에 날마다 깨어 기도해야 합니다.
낮에 속해야 하고, 정신 차려 믿음과 사랑의 호심경과 구원의 소망의 투구를 쓰고, 피차 권면하며 덕을 세워야겠습니다.

■살전 5:1-11■

1.형제들아 때와 시기에 관하여는 너희에게 쓸 것이 없음은
2.주의 날이 밤에 도둑 같이 이를 줄을 너희 자신이 자세히 알기 때문이라
3.그들이 평안하다, 안전하다 할 그 때에 임신한 여자에게 해산의 고통이 이름과 같이 멸망이 갑자기 그들에게 이르리니 결코 피하지 못하리라
4.형제들아 너희는 어둠에 있지 아니하매 그 날이 도둑 같이 너희에게 임하지 못하리니
5.너희는 다 빛의 아들이요 낮의 아들이라 우리가 밤이나 어둠에 속하지 아니하나니
6.그러므로 우리는 다른 이들과 같이 자지 말고 오직 깨어 정신을 차릴지라
7.자는 자들은 밤에 자고 취하는 자들은 밤에 취하되
8.우리는 낮에 속하였으니 정신을 차리고 믿음과 사랑의 호심경을 붙이고 구원의 소망의 투구를 쓰자
9.하나님이 우리를 세우심은 노하심에 이르게 하심이 아니요 오직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구원을 받게 하심이라
10.예수께서 우리를 위하여 죽으사 우리로 하여금 깨어 있든지 자든지 자기와 함께 살게 하려 하셨느니라
11.그러므로 피차 권면하고 서로 덕을 세우기를 너희가 하는 것 같이 하라


201709281634010001.jpg
덧글목록 0개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십시오
답글쓰기
작성자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숫자)